본문 바로가기

News/Musical & theater

[Open Run] News - 대한민국 대표 창작 뮤지컬 <그날들> 캐릭터 포스터 공개





() 김광석이 불렀던 명곡들로 만들어진 대한민국 대표 창작 뮤지컬 <그날들>126일 서울 공연 티켓오픈을 앞두고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캐스팅 공개 이후 많은 화제를 모으며 작품의 기대를 높인 뮤지컬 <그날들>의 배우들은 이번 캐릭터 포스터 촬영을 통해 극 중 인물의 성격을 명확히 표현해냈다. 원칙주의자 정학과 자유로운 영혼 무영의 확연한 대비, ‘그녀의 미스터리한 극중 캐릭터의 느낌을 한 컷의 사진 속에 입체적으로 담아냈다.

 

20년의 시간을 넘나들며 연기해야 하는 정학역의 유준상, 이필모, 엄기준, 최재웅은 검정색 수트와 안경으로 세월을 담아냈다. 네 배우는 정학의 냉철하고 철두철미한 성격이 드러나는 표정연기로 캐릭터를 생생하게 재현했다. 특히, 특별한 소품 없이 안경 하나로 20년의 세월이 흘러 경호부장이 된정학의 모습을 완벽하게 보여준 배우들이 무대에서 어떤 모습으로 관객들을 만날지 기대감을 갖게 했다.





오종혁, 온주완, 남우현은 여유와 위트를 지닌 자유로운 영혼인무영의 모습을 순수하고 꾸밈없는 밝은 표정으로 표현했다. 찬란하게 쏟아지는 햇살은 세 배우의 빛나는 미소와 어우러져 갑작스럽게 사라져버린 무영에 대한 애틋함을 더한다. 작품 속 무영처럼 세 배우는 실제 촬영 현장에서 분위기 메이커를 자처하며 긍정 에너지와 시종일관 환한 웃음으로 촬영에 임해 촬영장의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이끌었다는 후문이다.




최서연과 제이민은 정학무영이 지킨 신원을 알 수 없는 피경호인으로 20년 전 무영과 함께 사라진그녀의 아련함을 담아냈다. 두 배우는 정학무영의 마음을 훔친 아름다움과 비밀스러우면서도 슬픈 사연을 담고 있는 그녀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준다.

 

뮤지컬 <그날들>은 고() 김광석이 부른 명곡들로 구성된 주크박스 뮤지컬로, 청와대 경호실을 배경으로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20년 전 사라진 그 날의 미스터리한 사건을 다루고 있다.

 

2013년 초연 당시 탄탄한 스토리와 원곡의 감동을 더 깊게 전달하는 과감한 편곡, 장유정 연출의 감각적인 연출, 신선호 안무가의 아크로바틱과 무술을 접목시킨 화려하고 남성적인 군무로 창작뮤지컬계 센세이션을 일으킨 뮤지컬 <그날들>은 제7회 더 뮤지컬어워즈올해의 창작 뮤지컬상’, ‘극본상’, ‘남우신인상’, 19회 한국 뮤지컬 대상 베스트 창작 뮤지컬상’, ‘연출상’, 2회 서울 뮤지컬페스티벌 흥행상’, 7회 차범석 희곡상 뮤지컬 극본상’, 8회 대구 국제 뮤지컬 페스티벌 올해의 스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대한민국 창작뮤지컬의 스테디셀러. 뮤지컬 <그날들>은 오는 1223()부터 30()까지 부산 소향씨어터 신한카드홀에서 공연 후 201915(), 6()까지 양일간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서울 공연은 2019222일부터 서울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된다.


사진 제공 :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 오픈런 http://openru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우리 기자 openrunwithu@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