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Musical & theater

[Open Run] News - 오페레타 가족뮤지컬 뜨거운 반응으로 연장 공연 확정

오페레타 가족뮤지컬 가 유례없는 뜨거운 반응에 힘 입어 오는 2월 24일까지 2주간의 연장 공연을 확정했다.




연말 예매율, 관객평가, 관객 만족도 1위로 가족뮤지컬 그랜드 슬램을 달성한 오페레타 가족뮤지컬 는 올해에도 계속해서 예매처 1위에 오르며 겨울방학 최고의 공연임을 입증했으며 더욱 강력하고 풍성해진 각종 이벤트들로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이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다.


“웰메이드! 완성도 높은 작품”, “연주자분들의 생생한 연주에 귀가 즐거웠어요”, “판타지아 가족뮤지컬 최고였어요.”, “아이와 어른 모두 즐거운 시간”, “가성비 최고 공연” 등 관람객들의 후기가 이어지며 학부모들 사이에서도 입소문을 타고 재미와 교육, 체험을 한번에 경험할 수 있는 겨울방학 공연으로 떠오르고 있다.


어린이들에게는 어렵게만 느껴지는 클래식을 악기를 형상화 한 캐릭터와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자연스럽게 녹여내 아이들의 집중도를 높였으며, 눈 앞에서 펼쳐지는 20인조 오케스트라의 연주도 들을 수 있어 감성과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효과적인 예술교육 공연으로 각광 받고 있다.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공연 되는 만큼 박물관의 어린이 박물관, 상설 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할 수 있어 교육적인 코스로 손 꼽히고 있으며 로비에 준비 된 다양한 체험존이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로비 체험존에는 1000권의 어린이 도서로 꾸며진 책마을과 크리스마스 트리와 루돌프가 가득한 포토존 등 온 가족이 다 함께 하루 종일 즐길 수 있는 가족 놀이터로 주목 받고 있다.




오는 12일부터는 새해를 맞이하여 어린이들에게 왕과 왕비 한복체험을 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도 선물한다. 평소에 쉽게 입어볼 수 없었던 곤룡포, 활옷 등 궁중의상을 입어볼 수 있는 의상체험 포토존을 마련하여 특별한 추억을 남길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최근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의 싱어롱의 열기가 식지 않는 가운데 국내 최초로 어린이 공연 싱어롱 콘서트를 선보이며 화제가 되고 있다. 매 회차 공연 종료 후 약 15분간 펼쳐지는 ‘싱어롱 콘서트’는 배우들이 객석으로 내려와 동요 ‘우리 모두 다 같이’에 맞춰 노래와 율동을 함께 하며 관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갖는다.


한편 오페레타 가족뮤지컬 는 산타마을에 침입해 스노우볼을 훔쳐 달아난 악당 블랙을 찾기 위해 주인공 롬바와 여섯 명의 악기들이 힘을 합쳐 모험을 떠나는 이야기를 그려내며 유수의 오페라와 클래식 음악을 뮤지컬과 결합시켜 20인조 오케스트라의 연주로 오페라와 뮤지컬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작품이다.


뜨거운 반응으로 연장 공연을 확정한 오페레타 가족뮤지컬 는 오는 2월 24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공연된다.


사진 : (주) HJ 컬쳐 제공



[ⓒ 오픈런 http://openrun.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누리 기자 openrunwithn@gmail.com